바로가기메뉴
본문 바로가기
주메뉴 바로가기
푸터 바로가기

전체메뉴보기

전체메뉴닫기
메뉴

알림마당

서브본문

보도자료

[보도자료] 승효상 국가건축정책위원장 아시아인 최초 오스트리아 학술예술 1급 십자훈장 수훈

작성자
관리자
조회수
294
등록일
2019-10-16 18:00
SNS 공유
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구글 플러스 공유하기 카카오 스토리 공유하기
□ 국가건축정책위원회 승효상 위원장은 9.28.(토) 사유원*에서 오스트리아 정부로부터 ‘학술예술 1급 십자훈장(Cross of Honour for Science and Art, First Class)’을 수훈하였다.

* 경상북도 군위군 부계면 치산효령로 1176

십자훈장 수여식


현장 전경
오스트리아 1급 십자훈장



□ 오스트리아 1급 십자훈장은 1955년부터 과학, 경제, 예술 분야 등에서 두드러진 업적을 쌓은 오스트리아인과 외국인에게 수여하는 훈장으로 아시아인으로는 승효상 위원장이 최초이다.

ㅇ 승효상 위원장은 서울대학교와 오스트리아 빈 공과대학에서 수학한 이후 공간의 채움보다 비움을 추구하는 건축철학에 따라 ‘수졸당’, ‘파주출판단지’, ‘오스트리아 한인문화회관(korea kulturhaus)’ 등 다양한 건축 작품을 설계하였다.

ㅇ 이러한 그의 건축 업적은 다양한 국제 전시회를 통해 세계적인 명성을 얻었으며, 오스트리아를 비롯한 유럽, 아시아, 아메리카 건축에 영향을 준 점이 인정되어 이번 훈장을 수훈하게 되었다.

□ 그동안 승효상 위원장은 미국건축가협회 명예펠로(fellow), 광주 디자인비엔날레 총감독, 서울시 총괄 건축가 등 다양한 직책을 맡았으며, 지난해 4월부터는 대통령 소속 제5기 국가건축정책위원회 위원장직을 맡고 있다.

ㅇ 승효상 위원장 취임 이후 국가건축정책위원회에서는 ‘좋은 건축 행복한 삶, 좋은 도시 건강한 사회’라는 정책목표에 따라 총괄․공공건축가 제도 확산, 설계공모 확대, 건축허가 제도개선 등 우리나라 건축제도 선진화를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.

□ 승효상 위원장은 “아시아인 최초로 훈장을 받는다는 사실이 무엇보다 기쁘다”면서 “우리나라 건축 관련 분야 발전을 위해서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”고 밝혔다.
이전글
[보도자료] 미래 건축을 향한 비전은 “국민과 함께 가는 건축”
다음글
[보도자료] 좋은 삶 만드는 우리동네 건축물, 함께 만들어요